OFF
뉴스홈 > 동대문뉴스 > 새소식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9년07월11일 11시21분 ]


- 올해 10월까지 ‘특별방역기동반’ 운영…14개 동에 1명씩 배치 -
 

- 모기 트랩, 해충유인 살충기 등 확대 설치…해충 다발생 지역 집중 방역 -
 

 

 

 

 

공원에 설치된 모기 트랩

 

 

 

 

동대문구가 본격적인 여름철의 시작을 맞아 모기, 파리 등 해충을 억제하기 위한 방역활동에 적극 나서고 있다.
 

 

 

먼저, 구는 ‘특별방역기동반’을 운영 중이다. 방역을 전담하는 기간제 근로자를 채용해 동별 1명씩 배치했다. 운영기간은 5개월(6월~10월)로 지난해보다 2개월 더 연장했다.
 

 

 

‘특별방역기동반’은 △지역 주택가 골목길 △수풀이 무성한 곳 △방역 요청이 많은 곳 △독거 어르신 거주지 등 방역 취약지역을 중심으로 집중 활동한다.
 

 

 

또한, 보건소 내에 방역기동반도 별도로 편성해 운영한다. 직원 7명으로 구성된 보건소 방역기동반은 특별방역기동반과 함께 여름철 강도 높은 방역 활동을 전개한다.
 

 

 

이와 함께 동대문구는 이산화탄소를 이용해 모기를 유인해 잡는 ‘모기 트랩’을 배봉산공원, 답십리공원, 홍릉공원, 용두공원, 장평공원 등 8곳에 설치했으며, 빛으로 해충을 유인해 분쇄하는 ‘해충유인 살충기’도 빗물펌프장을 비롯해 중랑천, 성북천 등 해충 발생이 많은 곳에 설치해 가동하고 있다.
 

 

 

구는 향후 모기 트랩, 해충유인 살충기 등의 설치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주민들이 쾌적하게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도울 방침이다.

 

 

홍보담당관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저작권자 ⓒ DDMzine,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프린트하기
알찬 방학 보내는 법, 성적향상 업 캠프 참여하세요! (2019-07-12 16:47:36)
동대문구, 생활돌봄서비스가 찾아갑니다 (2019-07-11 09:35: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