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
뉴스홈 > 동대문뉴스 > 새소식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9년08월02일 09시42분 ]


- 동대문구, 지역 자율방재단 대상 광나루 시민안전체험관에서 재난안전체험교육 및 훈련 실시 -
 

 

 

 

 



 

 

 

 

동대문구가 구민의 생활 속 안전의식 및 재난 대응 역량을 높이고자 동대문구 자율방재단을 대상으로 안전체험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구는 1차로 지난달 30일(화) 광나루 시민안전체험관에서 자율방재단원 40명을 대상으로 『재난안전체험교육 및 훈련』을 진행했다.
 

 

 

동대문구 자율방재단은 14개 동, 총 120여 명으로 구성된 방재활동 단체다. 이들은 자연재난 예방대비대응복구 등 재난 관련 전 분야에 걸쳐 지역 맞춤형 방재 활동을 한다. 또한 솔선수범해 각종 안전신고를 하는 등 동대문구를 재난 없는 도시로 만들기 위해 앞장서고 있다.
 

 

 

이날 교육은 각 동에서 활동하고 있는 자율방재단의 방재 역량을 강화하고 지역의 안전 리더를 양성하기 위한 목적으로 진행됐다.
 

 

 

교육에 참여한 자율방재단원은 광나루 시민안전체험관에서 약 1시간 30분 동안 안전사고를 예방하는 방법을 배우고, 가상의 재난상황(지진·태풍·선박침몰·화재 등)을 속에서 실제로 필요한 대피요령 및 행동요령, 소화기 사용법을 배워 실습했다. 승강기 사고 시 건물 탈출방법, 심폐소생술, 빙판길 낙상처치 등도 함께 배웠다.
 

 

 

 

 



 

 

 

 

교육에 참가한 한 자율방재단원은 “현장에서 직접 상황을 접하고 배운 내용을 바로 실습해보니 위기가 발생했을 때 어떻게 대처해야 하는지 확실하게 습득이 됐다”고 전했다.
 

 

 

2차 교육은 오는 13일에 광나루 시민안전체험관에서 실시되며 40명의 자율방재단원이 참여할 예정이다. 
 

 

 

구는 각종 사고로부터 안전한 마을을 만들기 위해 지역자율방재단의 『재난안전체험교육 및 훈련』 외에도 구민을 위한 각종 안전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구는 다양한 교육을 통해 생활속 안전에 대한 구민의 관심 유도, 안전사고에 대한 구민의 대처 능력 향상, 안전 의식 제고, 안전 문화 확산을 기대하고 있다. 
 

 

 

심이순 안전담당관은 “안전한 도시 동대문구 구현을 위해서는 안전사고 예방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자율방재단을 원활하게 운영하고 방재단원 교육, 구민을 위한 안전교육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안전 문화를 조성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홍보담당관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저작권자 ⓒ DDMzine,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프린트하기
동대문구, ‘남녀 임신준비 프로그램’ 운영 (2019-08-06 10:08:36)
놓치지 마세요~ 연간 최대 10만 마일리지 적립의 기회! (2019-08-01 11:34: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