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
뉴스홈 > 동대문뉴스 > 새소식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9년12월04일 08시30분 ]


- 구민 공모 통해 선정된 글귀 게시…겨울 느낌 물씬 -
 

 

 

 

 





 

 

‘봄이 올 걸 알기에 겨울도 괜찮습니다’
 

 

 

동대문구가 겨울을 맞아 새로운 희망글판을 선보였다. 희망글판 문구 공모를 통해 선정된 청량리동 주민 주상영 씨의 글귀로, ‘추위와 시련으로 상징되는 겨울을 견뎌내면 따뜻하고 포근한 봄이 돌아오기에 용기를 갖고 이겨내자’는 뜻을 담고 있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희망글판의 글귀가 주민들께서 추운 겨울을 이겨내고 따스한 봄을 맞이하시는 데에 마음에 와닿는 격려가 되기 바란다”고 밝혔다.

 

홍보담당관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저작권자 ⓒ DDMzine,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프린트하기
동대문구청에 영원한 오빠 남진이 뜬다! (2019-12-05 12:00:00)
“이제 내 몸에 꼭 맞는 책걸상에서 공부해요” (2019-12-03 12: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