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
뉴스홈 > 동대문뉴스 > 새소식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20년02월06일 09시36분 ]


- 동대문구, 시각장애인을 위한 ‘동대문구소식지 점자판’ 발행 -
 

- 매월 40면 분량 250부 제작…시각장애 주민 및 복지시설 등에 배부 -
 

 

 

 

 

▲ '동대문구소식지 점자판'을 읽고 있는 임주성 서울시시각장애인협회 동대문구지회장의 모습

 

 

 

 

 

동대문구가 이달부터 시각장애인을 위한 ‘동대문구소식지 점자판’을 발행한다.
 

 

 

『동대문구소식지 점자판』은 매월 발행되는 동대문구소식지를 시각장애가 있는 주민들도 볼 수 있도록 점자로 변환해 발간하는 것으로, 매월 1회, 40면 분량의 250부가 제작된다.
 

 

 

‘동대문구소식지 점자판’에는 ‘동대문구소식지’ 내용 가운데, 시각장애인에게 유용한 △구정 소식 △복지 서비스 △건강 정보 등 다양한 생활정보가 발췌‧수록된다.
 

 

 

4일(화) 첫 발행된 ‘동대문구소식지 점자판’을 받아 본 시각장애인 최상민(장안동 거주) 씨는 “매월 발행되는 동대문구소식지를 가족들이 읽어보고 유용한 정보를 따로 알려주곤 했는데, 이제는 내가 직접 동대문구소식지를 점자로 읽을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소감을 전했다.
 

 

 

구는 ‘동대문구소식지 점자판’ 발행이 시각장애인의 구정 정보에 대한 접근성 및 이해도, 참여도 등을 제고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홍보담당관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저작권자 ⓒ DDMzine,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프린트하기
동대문구, 관내 외국인 2만 명에게 신종 코로나 안내 문자 (2020-02-07 11:39:08)
동대문구, ‘전통시장 긴급방역대책 간담회’ 개최 (2020-02-05 09:34: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