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
뉴스홈 > 동대문뉴스 > 새소식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20년02월10일 10시41분 ]


- 구청사 로비 및 보건소 선별진료소에 1대씩 총 2대 설치…방문자 체온 실시간 측정 -
 

- 체온 이상자 발견 시, 비접촉 체온계로 정밀 측정 및 선별진료소 진료 진행 -
 

 

 

 

 

▲ 동대문구청 1층 로비에 설치된 열화상 카메라로 방문자의 체온을 실시간 측정하고 있다.
 

 

 

 

 

동대문구가 구청사 내에 열화상 카메라 2대를 설치하고 7일(금)부터 정식 운용을 시작했다.
 

 

 

구청에 방문하는 주민들을 대상으로 체온을 측정함으로써 보다 빠른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유증상자 발견 및 대응을 위한 조치다.
 

 

 

열화상 카메라는 구청 1층 로비와 동대문구보건소 선별진료소 앞에 각각 1대씩 설치돼 실시간으로 방문자의 체온을 측정한다.
 

 

 

열화상 카메라 옆에는 직원이 상주하며, 방문자의 체온이 기준(37.5℃)이상으로 높아 카메라에서 경보음이 울리면 해당 주민에 대해 비접촉식 체온계로 다시 한 번 체온을 측정한다. 측정 결과, 체온에 이상이 있을 경우 바로 선별진료소로 이동해 진료를 진행하고, 이상이 없을 경우 손 씻기, 마스크 착용 등 감염증 예방수칙을 안내할 방침이다.

 

홍보담당관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저작권자 ⓒ DDMzine,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프린트하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물렀거라” (2020-02-11 14:43:37)
코로나 확산 방지 다중이용시설 운영 중단 (2020-02-10 10:35: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