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
뉴스홈 > 동대문뉴스 > 새소식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20년02월24일 10시48분 ]


- 동대문구, 지역 11개 전통시장 주요 점포에 ‘스프레이식 간이 소화기’ 700개 배부 -
 

- 노후전선 정비사업, 화재 알림시설 설치 등 추진…화재 예방 및 적시 대응에 총력 -
 

 

 

 

 

동대문구가 겨울철 화재를 예방하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구는 최근 화재에 취약한 지역 전통시장 및 상가 등에 ‘스프레이식 간이 소화기’ 700대를 배부하고, 시설‧전기‧가스 등에 대한 안전 점검도 완료했다.
 

 

 

이번에 구가 배부한 ‘스프레이식 간이 소화기’는 무게(550g)가 가볍고 사용이 간편하다. 비교적 고령인 전통시장 상인들도 손쉽게 작동할 수 있어 화재 발생 시 초기 진화를 위한 빠른 대처가 가능하다.
 

 

 

구는 소화기 배부와 함께 전통시장 상인들에게 소화기 사용 및 관리요령을 안내하고 안전사고 예방에 주의를 기울여 줄 것을 당부했다.
 

 

 

 

 


▲전통시장에 설치된 ‘스프레이식 간이 소화기’ 모습

 

 

 

 

아울러 올해 안에 경동시장 217곳, 청량리전통시장 61곳 등 주요 지점에 화재경보기와 사물인터넷(IoT) 기술을 접목해 화재 감지, 신고, 상황전파를 원스톱으로 처리할 수 있는 ‘스마트 화재 알림 서비스’를 구축을 추진한다. 더불어 청량리전통시장 내 합선 등의 위험이 높은 노후 전선에 대해서도 정비를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스마트 화재 알림 서비스’는 점포마다 설치된 무선감지기가 연기, 열기, 불꽃 등의 주된 발화 요인들을 감지하는 즉시 소방서에 실시간으로 경보가 전달되고, 현장 CCTV 화면과 화재 발생 위치 등 상황이 10초 이내에 점포주와 주변 상인들에게 문자메시지로 전송되기 때문에 화재 발생 시 적시 대응에 아주 효과적일 것으로 기대된다.

 

홍보담당관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저작권자 ⓒ DDMzine,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프린트하기
동대문구 경로당 135개 휴관 (2020-02-24 11:28:15)
지역 경제 활성화 위한 구내식당 휴무 확대 (2020-02-24 10:41: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