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
뉴스홈 > 동대문뉴스 > 새소식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20년03월21일 11시46분 ]


- ‘공원녹지분야 방역단’ 운영···지역 내 공원 56개소 순회 소독 실시 -
 

- 지역 내 허가 및 미허가 거리가게, 보도상 영업시설물 등도 소독 완료 -
 

 

 

 

 



 

 

 

 

코로나19의 확산으로 인해 실외활동에 대한 주민들의 불안감이 높다.
 

 

 

동대문구는 이러한 주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기 위해 실외 다중이용시설 방역에 더욱 만전을 기하고 있다.
 

 

 

먼저, 공원녹지과 직원 32명으로 구성된 ‘공원녹지분야 방역단’을 편성하고 이달 3일부터 운영하고 있다.
 

 

 

방역단은 근린공원, 어린이공원, 중랑천 제방 산책길 등 지역 내 실외 다중이용시설 56개소 시설물에 대해 집중 방역을 진행한다. 비교적 규모가 크고 구민의 이용빈도가 높은 주요 근린공원(△답십리 △배봉산 △장안 △장평 △중랑천 △천장산 △홍릉)은 주 3회, 규모가 작은 공원 등은 주 2회 소독한다.
 

 

 

구는 주민들의 왕래가 잦은 주요 도로 주변의 거리가게에 대해서도 방역을 실시했다.
 

 

 

 

 

 

 

 

 

 

건설관리과 직원들이 지난주부터 이번 주까지 고산자로, 왕산로, 홍릉로 등에 위치한 허가 거리가게 94개소, 미허가 거리가게 500여 개소 및 보도상 영업시설물에 대한 소독을 완료했다. 소독을 실시한 총 면적은 약 18,000㎡에 이른다.
구는 코로나19의 확산이 종료될 때까지 지속적으로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방역을 실시해 주민들의 이용에 불편이 없도록 할 계획이다.

 

홍보담당관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저작권자 ⓒ DDMzine,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프린트하기
동대문구, ‘봄꽃축제’ 전격 취소…사회적 거리두기 적극 동참 (2020-03-21 12:00:59)
면 마스크 제작 나선 동대문구 재봉틀 부대 (2020-03-17 09:19: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