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
뉴스홈 > 동대문뉴스 > 새소식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20년04월01일 12시00분 ]


- 5인 미만 소상공인 사업체의 무급휴직자 대상...업체당 관광업계 2명, 그 외 사업체 1명 지원 -
 

- 1인당 월 최대 50만 원 2개월간 지원...매월 1일~10일, 구청 일자리센터 등 통해 신청·접수 -
 

 

 

 

 

동대문구가 코로나19로 인해 심각한 경영난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 사업체를 돕고자 이달부터 ‘고용유지지원금’ 제도를 운영한다.
 

 

 

구는 총 사업비 9억 2,600만 원을 투입해 관광사업, 도‧소매업, 숙박업, 음식점, 기술창업기업 등을 중점적으로 지원할 방침이다.
 

 

 

지원 대상은 근로자가 5인 미만인 지역 내 소상공인 사업체의 근로자 가운데 코로나19의 위기경보가 ‘심각’으로 격상된 2월 23일 이후 5일 이상 무급 휴직을 실시한 자(소속 사업체의 고용보험 피보험자)이다. 단, 1인 사업자, 사업주의 배우자 및 4촌 이내 친인척 등은 지원 대상에서 제외된다.
 

 

 

지원 인원은 코로나19로 인해 가장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광사업체의 경우 업체당 2명, 그 외 사업체는 업체당 1명이며, 1인당 월 최대 50만 원을 2개월간 지급한다.
 

 

 

구는 사업비가 모두 소진될 때까지 매월 1일부터 10일까지 ‘고용유지지원금’ 신청을 접수할 계획이며, 신청 대상은 전월에 무급 휴직을 실시한 근로자다.
 

 

 

이에 따라 이달 신청 기간은 1일(수)부터 10일(금)까지며, 2월 23일부터 3월 31일 사이에 무급 휴직을 실시한 근로자에 한해 ‘고용유지지원금’을 신청할 수 있다.
 

 

 

‘고용유지지원금’ 신청을 희망하는 사업체는 △고용유지지원금 신청서 △사업자등록증 △소상공인 확인서 △고용보험 가입증명서(사업자용) 등 필요서류를 구비한 뒤, 동대문구청 1층 일자리센터에 직접 방문하거나 이메일(ddmgoodjob@ddm.go.kr), 등기우편(동대문구 천호대로 145 동대문구청 일자리센터), 팩스(02-3299-2669)를 통해 제출하면 된다.
 

 

 

구는 신청자를 대상으로 심사를 거쳐 지원 대상을 선정한 후, 매월 22일쯤 지원금을 대상자 계좌로 지급할 예정이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동대문구청 누리집(www.ddm.go.kr) 구정소식에 게시된 내용을 참고하거나 일자리정책과(02-2127-4920~1, 4923)에 문의하면 된다.

 

홍보담당관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저작권자 ⓒ DDMzine,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프린트하기
동대문구, 경제적 위기 처한 주민에게 ‘재난 긴급생활비’ 지원 (2020-04-02 11:41:43)
봄꽃 구경 나들이, 올해는 ‘잠시 멈춤’ 어떠세요? (2020-03-31 13:09: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