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
뉴스홈 > 동대문뉴스 > 새소식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20년04월06일 11시30분 ]


- 동대문구, 착한 임대료 운동 동참...경영상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 공유재산사용료 6개월 간 50% 감면 -
 

 

 

 

 

동대문구가 코로나19 사태로 경제적 피해를 겪고 있는 소상공인 등을 지원하기 위해 착한 임대료 운동에 적극 동참한다.
 

 

 

동대문구는 구 소유 건물 임대료를 6개월 간 50% 감면하기로 결정한 것이다. 
 

 

 

이번 임대료 감면 대상은 동대문구 공유재산을 임차하여 영업하고 있는 51개소 중 소상공인이며, 감면 기간은 올해 2월부터 7월까지 총 6개월이다.
 

 

 

사용·대부 중인 서울한방진흥센터 내 한방카페, 용두문화복지센터의 카페 리브로, 재활용센터 등을 포함한 소상공인 대부분은 코로나19로 인해 현재까지 운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해당 소상공인이 재산관리부서에 피해입증자료 등 신청서를 작성하여 제출하면 동대문구 공유재산심의회 심의를 거쳐 사용료를 최종 감면받게 된다.
 

 

 

이번 감면은 『공유재산및물품관리법 시행령』 일부개정안이 국무회의를 통과하고 2020년 3월 31일 공포됨에 따라 결정됐다.

 

홍보담당관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저작권자 ⓒ DDMzine,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프린트하기
힘내세요! 동대문구민, 코로나19 극복 응원 영상 제작 (2020-04-07 09:40:49)
동대문구, 사회적 거리두기 동참한 학원·교습소에 최대 100만 원 (2020-04-06 10:23: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