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
뉴스홈 > 동대문뉴스 > 새소식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20년06월25일 10시31분 ]

- 동대문구, 구청 1층 ‘동대문 책마당도서관’에 ‘나눔서가’ 마련 -
- 소장하고 있는 책 가져오면 나눔서가에 있는 책으로 교환 가능 -

 

 


 


지역 곳곳이 책 향기로 가득한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가 이번엔 책을 나눔한다.

 


구는 최근 임시 개관한 구청 1층 ‘동대문 책마당도서관’ 한 편에 ‘나눔서가’를 마련했다.

 

 

‘나눔서가’에는 주민들이 기증했거나 구청 독서사랑방에 있던 책 등 총 1,600여 권이 비치돼 있다.

 


나눔서가에 읽고 싶은 책이 있으면 본인이 기증할 책을 가지고 와서 교환해 갈 수 있다.

 

 

 

 


책을 교환하고자 하는 주민은 구청 1층 책마당도서관 대출데스크에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책은 1:1 비율로 교환할 수 있다.

 


나눔서가 이용 가능시간은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며, 향후 코로나19 확산 상황에 맞춰 이용 가능시간을 확대할 방침이다.

 


구는 나눔서가 운영을 통해 주민들 간 책 나눔을 활성화함으로써 지역 내 독서 분위기를 확산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나눔서가를 통해 주민들이 책은 물론, 마음의 양식도 서로 나눌 수 있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주민들께서 보다 가까운 곳에서 쉽게 책을 접하실 수 있도록 지역 곳곳에 도서관을 확충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동대문구청 1층 책마당도서관에 마련된 ‘나눔서가’에서 주민들이 책을 살펴보고 있다.

 

 

홍보담당관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저작권자 ⓒ DDMzine,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프린트하기
진로체험 프로그램 운영 노하우 전국 전수 (2020-06-26 09:19:14)
동대문구,‘상반기 적극행정 우수 공무원’선정 (2020-06-24 10:55: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