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
뉴스홈 > 동대문뉴스 > 새소식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22년07월22일 14시33분 ]

- 8월 31일까지무더위로 날려줄 시원한 여름 맞이 프로그램 운영 - 
- 선비들의 피서법 ‘탁족’, 나만의 캘리그라피 ‘약초그림부채’ 등 제공 - 

 

 

동대문구 서울한방진흥센터(서울약령시한의약박물관)가 한방산업특구 서울약령시를 찾는 관광객들이 무더위를 잊고 시원한 여름을 맞이할 수 있도록 8월 31일까지 도심 속 ‘문화바캉스’를 운영한다.


코로나19 이후 3년 만에 재개하는 ‘문화바캉스’는 가장 무더운 7월과 8월 두 달간 진행되는 여름 웰니스 프로그램으로, 시원한 한방 음료를 마시며 탁족을 체험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서울한방진흥센터는 대표 체험 프로그램인 ‘약초족욕’을 여름철에 맞춰  과거 선비들이 즐기던 여름철 피서법인 ‘탁족’으로 준비했다. 시원한 물에 청량감을 주는 박하 족욕제를 풀어 더위를 잊게 한다. 탁족을 하는 동안 약초그림부채에 캘리그라피를 새겨 나만의 부채도 만드는 기회를 제공한다. 


‘문화바캉스’ 체험은 1인 8,000원에 이용 가능하며 체험시간은 약 30분이다. 접수는 서울한방진흥센터 안내데스크에서 가능하며 자세한 사항은 서울한방진흥센터(http://kmedi.ddm.go.kr, 02-969-9241)로 문의하면 된다.


동대문구청은 “서울한방진흥센터가 무더위로 고생하는 시민들을 위해 여름 웰니스 프로그램을 마련했다”며 “많은 분들이 도심 속 문화바캉스와 함께 건강하고 시원한 여름 나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서울한방진흥센터(서울약령시한의약박물관)는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 오후 3시 한의사의 건강저서로 강연하는 ‘한의사와 함께하는 북토크’를 운영하고 있다. 7월 27일에는 <기적의 속 근육 스트레칭>을 주제로 진행하며 전화(02-969-9241)로 예약할 수 있다.

 


 

▲웰니스 프로그램 약초족욕 체험장 모습(좌), 문화바캉스에 사용되는 ‘박하입욕제’

 

 

홍보담당관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저작권자 ⓒ DDMzine,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프린트하기
청년·어르신 바리스타가 함께 나누는 카페 (2022-07-22 14:45:00)
자치구 최초, 그림으로 풀어쓰는 감사사례집 발간 (2022-04-29 13:15: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