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FF
뉴스홈 > 동대문뉴스 > 새소식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22년07월22일 14시53분 ]

- 동대문구, 운영자 미배정 거리가게 판매대 10개 철거…보행, 차량 통행 환경 개선 -
- 철거 후 노점 재점유 방지 목적 화단 및 화분 설치 예정…정비 이어갈 계획 -

 

 

동대문구는 7월 11일 청량리역~제기동역 구간에 운영자 미배정 거리가게 판매대 10개를 철거했다고 밝혔다.


해당 구간은 청량리역 사거리에서 제기동역 사거리까지 이어지는 곳으로, 187개(허가 71개, 무허가 116개)의 거리가게가 집중 배치되어 있었다. 이곳을 지나는 구민들은 보행과 차량 통행을 방해받아 상당기간 거리가게 철거 민원을 제기했다. 


이에 따라 구는 운영자 미배정 판매대 10곳을 우선 철거하여 구민들의 통행 불편을 일부 해소했다. 동시에 추후 정비 과정에서 발생하는 미운영 판매대에 대해서는 즉각적인 철거를 실시할 것이라고 밝혔다.


또한 구는 철거 및 정비가 끝난 장소 주변에 새로운 거리가게가 발생하지 않도록 화단 및 화분을 조성하여 구민의 보행환경을 개선할 계획이다.


동대문구청은 “동대문의 변화를 바라는 구민의 목소리를 반영하여‘쾌적하게! 안전하게! 투명하게!’라는 민선8기 슬로건을 내걸고 청량리 일대  거리가게 허가제 및 판매대 설치사업의 전면 재검토를 진행 중”이라며 “이번 거리가게 일부 철거는 변화의 시발점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철거 전

▼철거 후

 


 

홍보담당관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저작권자 ⓒ DDMzine,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트위터로 보내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프린트하기
동대문구, 2022년 평생학습대학 수강생 모집 (2022-07-22 15:42:52)
청년·어르신 바리스타가 함께 나누는 카페 (2022-07-22 14:45:00)